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29)
잡담 (46)
일상 (15)
생각 (11)
(20)
전시 (15)
영화 (4)
CF (9)
연극 (6)
공연 (2)
음악 (1)
Dream League Soccer coin HackD..
Dream League Soccer coin HackD..
call of duty hacks ps3 mw3
call of duty hacks ps3 mw3
call of duty hacks ps3 black ops
call of duty hacks ps3 black ops
tory burch wallet sale
tory burch wallet sale
Lipo G3 Review
Lipo G3 Review
468,232 Visitors up to today!
Today 38 hit, Yesterday 65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환경대학원'에 해당되는 글 1건
2007.06.07 03:00
밤의 서울대 탐구 1탄 - 중앙도서관 왼편 경영대/미대/음대/법대/수의대 지역

전공하나(전기공학부 하나되는 나들이 - 즉 전기공학부 엠티)에서 만났던 대학원 형 한분은, 서울대에 다니면서 꼭 서울대를 구석구석 누벼보라고 하셨다. 서울대 박물관도 가보고, 미술관도 가보고, 이곳 저곳 건물들 다 다녀보라고. 밤의 캠퍼스에 대해 묘한 매력을 느꼈던 나는 절대 동감하면서 다짐했다. 꼭, 떠나기 전에 서울대를 빠삭하게 익히자!

http://moose.snu.ac.kr/board/map/kr/campus_main.html
서울대 지도 링크를 올려본다. 뭐 잘 아시는 분은 굳이 보시지 않아도 잘 아시리라...

중앙도서관 왼편을 목적으로 잡고 둘러본 오늘의 탐색에서 몇몇 인상깊었던 장소들.
1) 환경대학원(82동)에서 음대(54동)으로 이어지는 샛길. 이쁜 가로등들과, 적절히 은밀한(?!)장소에 위치한 벤치들. 벤치를 아늑하게 감싸주는 나무. 바로 앞 디자인 동이 없었을땐 분명 무지 좋았을 경치. 그리고 가장 결정적이었던건, 양초들ㄲㄲㄲㄲ
2)행정동-음대-박물관(70동)으로 이어지는 길. 땅 안에 박힌 불들이 위로 비추는 불빛이 가로수들에 부딪혀 아름다운 산책길을 만들고 있었다...
3)대운동장 위 벤치.. 여긴 낮에도 가 봤었는데. 정말 시원한 기분이 든다.
4)수의과 대학 길을 넘어서 나오는 등산길을 통한 기숙사행. 야밤에 산길에 들다니 겁을 상실했지 내가.... 솔직히 길 잃을까 약간 무섭기도 했다~ 근데 뭐, 바로 옆이 학교니까.
5) 다시 기숙사로 돌아오는 길, 환경대학원마져 지나가서는 나오는 움푹파인 도로의 주차장. 약간 올라가봤더니, 이거원, 자리 펴놓고 소주 한잔 하기에 제격인 장소가....

음.. 사실 지나가던 누군가가 나의 행태를 보았으면 정말 변태같지 않았을까 ㅡ.ㅡ;; 시험기간에 학교 교정을 헤매며 샛길마다 불쑥불쑥 드나드는 모습... 뭐 어쨌든, 특히 난 1) 의 벤치들이 너무 좋았다. 서울대 기숙사 커플이라면 한번쯤 가보길 추천해본다. 나같이 일부러 찾아들어가지 않고서야 ㅡ.ㅡ;; 아무도 그 벤치에 누가 앉아있는지 못알아챌 장소거든..ㅎㅎ

2탄은 사범대-인문대-자하연 구석구석을 거쳐 신양까지 갔다가 버들골로 돌아오는 코스를 생각중이다. 물론 언제 기분이 내킬지는 아직도 모르는 거지만.


사실, 서울대에 있는 3개월 동안 답답할때면 갈 만한 장소가 마땅찮아서 많이 아쉬웠다. [나만의 장소] 말이다. 그러고보면 고등학교때는 그 좁은 학교에서 여러 [나만의 장소]들을 잘 찾아냈었다. (물론 나만 알던 장소였을리야 없지만) 정말 혼자이고 싶을땐 대기과학실을 갔었고, 본관 옥상, 창조관 뒷편, 예지관 뒷편, 그리고 학교 한바퀴 등지에서 정모랑 같이 마신 레쓰비는 도데체 몇 캔이나 될런지...ㅎㅎ 특히 기숙사 연결통로 위에서 먹었던 새우깡ㅋㅋ, 정모의 인도로 갔었던 테니스장 너머 언덕에서 봤던 서면 야경. 백양터널 위 유턴도로에서 깨먹었던 소주병. 거기에 애증이 교차하는 뒷담넘어 공간들. 뒷담 바로 넘어 놀이터랑, 오일장 너머 계단 올라가면 나왔던 놀이터, 그 계단 더 올라가면 나오는 벤치. 그 벤치에서 보는 서면 야경도 정말 예술이었는데... 그 벤치에서 그 야경과 함께 먹었던 아이스크림.. 시원함.

벌써 다 그립다.. 하핫.


p/s : 음.. 이건 뭐, 완전 방황하는 청소년인데..?ㅎㅎ
신고
| 2007.07.01 02:14 | PERMALINK | EDIT/DEL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