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29)
잡담 (46)
일상 (15)
생각 (11)
(20)
전시 (15)
영화 (4)
CF (9)
연극 (6)
공연 (2)
음악 (1)
Dream League Soccer coin HackD..
Dream League Soccer coin HackD..
call of duty hacks ps3 mw3
call of duty hacks ps3 mw3
call of duty hacks ps3 black ops
call of duty hacks ps3 black ops
tory burch wallet sale
tory burch wallet sale
Lipo G3 Review
Lipo G3 Review
468,232 Visitors up to today!
Today 38 hit, Yesterday 65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보어'에 해당되는 글 1건
2009.06.15 04:29
연극 코펜하겐
2009. 06. 04. 목요일 저녁 8시 두산 아트센터
마이클 프레인 작
윤우영 연출
남명렬, 이상직, 김호정 출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덴마크의 물리학자 닐스 보어와 독일의 물리학자 하이젠베르크는 절친한 동료이자 사제지간이었지만, 2차 대전이 발발하면서 독일은 덴마크를 점령하고 둘의 관계는 소원해진다. 그런 상황의 어느날, 하이젠베르크가 보어의 집을 방문하는데...


하나. 과학연극
두산아트센터 과학연극시리즈의 세번째 작품이다. 처음 '과학연극'이라는 문구를 보고는 나도 모르게 피식 웃어버렸던 기억이 난다.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하는 연극인 이상 연극 속에 등장하는 과학은 어디까지나 소재이고 매개체일 뿐 연극의 목적 자체는 물론 아니지만, '과학연극'이라는 표현에서 일반 대중은 얼마나 큰 거리감을 느낄까. 막연한 거부감 내지는 아동용 교육 연극일거 같다는 느낌을 가질 것만 같다.


둘. 물리학
관극하기 전 과연 전문적인 핵물리학에 관한 내용을 일반 관객에게 어떻게 풀어서 설명할까에 대해 많이 궁금했다. 극에서는 보어와 하이젠베르크뿐만 아니라 보어의 부인인 마가레트도 주인공으로 등장하는데, 보어와 하이젠베르크는 대화 중간중간 물리학자가 아닌 마가레트에게 내용을 좀더 쉽게 풀이해서 설명해준다. 이것이 바로 관객이 극 속 물리학적인 내용을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해주는 효과적인 장치 역할을 한다. 이러한 장치는 극의 전반부까지는 매우 효과적으로 작용했는데, 아마 전반부에서는 핵물리학에 대한 배경 지식이 없는 관객도 충분히 내용을 따라 갈 수 있을 것 같다. 하지만, 후반부에서는 좀 더 복잡한 내용들이 좀 더 빠른 속도로 쏟아져 나왔다. 좀 더 빨랐으면 나도 숨이 찼을 것 같은 속도였으니까 일반 관객들은 꽤나 많이 당황했을 것 같다. 지나친 부연설명이 극의 긴장감을 떨어뜨린다는 걸 생각하더라도, 조금은 아쉬운 부분이었다. 

아마 연극 배우들도 이런 대사는 평생 해본 적 없었을텐데, 그래서인지 내가 본 연극 중 배우의 대사 실수가 가장 많은 연극이었다. ^^


셋. 미필적 고의
중2때였나, 로빈 쿡의 의학소설을 처음 접했을 때, 그의 책 중에 '미필적 고의'라는 제목을 가진 책이 있었다. 있어보이는 단어에 신기해하며 무슨 뜻인가 일부러 찾아봤던 기억이 있는데, 연극을 보고 오랜만에 그 단어가 떠올랐다.

연극이 다루고 있는 좀 더 깊이 있는 주제라면 인간과 세상의 불확실성/임의성과 같은 얘기들도 할 수 있겠지만, 나름 과학에 몸담고 있는 나로써는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연극의 주제만해도 감당하기 힘들었다. [물리학자에게 원자력을 연구할 윤리적 권리가 있는가?] - 아마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원폭이 투하된 이후의 수많은 물리학자들이 고민했을 문제일 것이다. (직접적으로 원폭 개발에 최선을 다한 맨하탄 프로젝트같은 경우를 제외한다면) 물리학 자체는 물론 가치중립적이지만, 새로이 발견하고 개발된 기술과 원리들이 악용되어 윤리적으로 재앙을 불러올 수 있다는 점을 이제 과학자들은 직접적으로 느끼고 있고, 또 느껴야 한다. 악용될 가능성 때문에 새로이 개발될 기술의 긍정적인 면을 포기해서도 물론 안되겠지만, 최선을 다해 그 악용될 소지를 없애고 줄이려는 노력을 기울어야 할 것이다. 악용될걸 알면서도 - 그정도는 어쩔 수 없는 거잖아 - 하는 마음가짐이라면 과학자들에게 미필적 고의를 물을 수 있지 않을까. 내가 그정도로 최전선의 학문에 서게 될 지는 모르겠다만 (^^) 그렇게 된다면 아마 두고두고 나를 괴롭힐 문제가 될 것 같다.


넷. 두산아트센터
나는 대기업이 이런 식으로 문화 사업에 돈을 붓는 것에 대해 대환영 한다. 건물도 멋지고, 내부공간도 멋졌다. 덕분에 즐거운 사람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신고
엄마 | 2009.06.18 17: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들생일축하한다
오늘하루어떻게보냈니?
넘넘축하하고,오늘즐겁게보냈음한다
사랑한다
우리아들...
엄마 | 2009.06.19 19: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민아,어학병셤은합격했단다
아빠가확인전화했었데
네가다시확인하고,전화해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