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29)
잡담 (46)
일상 (15)
생각 (11)
(20)
전시 (15)
영화 (4)
CF (9)
연극 (6)
공연 (2)
음악 (1)
474,697 Visitors up to today!
Today 29 hit, Yesterday 43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라이어'에 해당되는 글 1건
2007.05.27 02:42
07년 5월 26일
대학로 틴틴홀

택시기사 존 스미스는 착한 아내 메리와 섹시한 아내 바바라, 두 명의 아내와 두집 살림을 하는 사람이다. 어느날, 강도사건에 휘말리면서 철저히 지켜오던 이중생활 스케쥴이 엉키고, 또 형사의 의심을 받기 시작하면서 하나씩 거짓말을 하기 시작하는데..


마침내 연극 라이어를 보았다. 개그 콘서트나 웃찾사 류를 보고 웃지 못하는 나이기에, 꽤나 걱정했었는데 그래도 재미있었다. 어쨌든, 자주 웃었으니까.
 
거짓말로 인한 상황의 얽힘이 한두겹이 아니라 연극 내내 축적되어가는데, 얽어 놓은 작가의 능력이 참 대단하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 물론 몇개 예측되는 웃음 장치들도 있었지만.

한정된 공간내에서 두 집을 묘사해내는 것도, 어찌보면 간단한 일이었지만 무척이나 새롭고 신선해 보였다. 집 현관의 위치를 다르게 설정함으로써 그냥 하나의 무대를 마치 두 집인양, 우리 눈에는 같은 공간이지만 서로 다른 집인것처럼 생각하게 했다. 연극이기에 어쩔 수 없는 방법이었겠지만, 오히려 더 연극적인 맛을 느끼지 않았나 싶다.

뭐. 내용은 뭘 딱히 생각하게 만드는 내용은 아니다. 그냥 웃긴거ㅎㅎ


음.. 혹평만 일삼은 것 같은데.. 그렇지만, 내가 본 연극들 중에 가장 기억에 남을 연극일 것 같다.
정말 함께 연극을 보고 싶었던 사람이랑 처음으로 같이 본 연극이니까.

문화생활은 함께하는 사람이 누구냐에 따라 느낌도, 의미도 참 다르다.
신고
Hydrogen Fluoride | 2007.05.27 03:3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결국 연극 좋다는 이야기는 없네 ㄲㄲ
림유진'-' | 2007.05.27 11: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개인적으로 혹시나 해서 봤던 라이어 2는 더 별로였음'-'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